인천시, ‘부르면 달려가는 버스 호출서비스’ 홍보 진행
상태바
인천시, ‘부르면 달려가는 버스 호출서비스’ 홍보 진행
  • 신윤철 기자
  • 승인 2019.10.14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시는 국토교통부 주관 2019년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으로 추진 중인 「인천광역시 사회참여형 I-MoD 서비스」 실증을 앞두고, 지난 12일 영종 씨사이드파크에서 개최되는 ‘제21회 영종국제도시 주민의 날’ 시민 홍보에 나섰다.

이번 홍보에 인천광역시 사회참여형 I-MoD 서비스 교통수단인 버스(솔라티)와 마이크로 모빌리티(전동킥보드)를 전시하고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새로운 서비스 모델을 소개해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얻었다.

인천광역시 사회참여형 I-MoD 서비스란 도시문제를 해결하고자 대중교통 취약지역의 이동성 개선을 위해 실시간 교통수요에 맞추어 운행하는 새로운 서비스로 영종국제도시 일원에 시범 운영될 예정이다.

이는 시민들이 직접 도시문제를 찾고 새로운 방법으로 문제를 해결하고자 구성된 스마트시티 챌린지사업 시민참여단 ‘영종 교통문제 해결 리빙랩, YoungS Lab.’ 모임에서 도출된 서비스 모델 중 하나다.

한편, 인천시는 오는 11월 1일 제30회 인천스마트시티 포럼을 개최하여 ICT 기반의 효율적인 도시문제 해결방안 마련과 신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정보 교류의 장을 마련하는 등 지속적으로 스마트도시 구축에 관심을 이어가게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