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프레미아, 기장 워크숍 진행
상태바
에어프레미아, 기장 워크숍 진행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10.10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어프레미아 김세영 대표가 기장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사진=에어프레미아]
에어프레미아 김세영 대표가 기장 워크숍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사진=에어프레미아]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에어프레미아는 10~11일 양일간 롯데시티호텔에서 기장 대상 워크숍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내년 에어프레미아에 입사하는 기장은 약 30명으로 중대형기 10세트 기준이다. 국토부 권고에 따르면 항공기 1대당 소형기는 6세트(1Set:기장‧부기장), 중대형기는 10세트로 구성해야 한다. 에어프레미아는 운항 첫해 3대의 항공기를 도입할 계획이다.

이번 워크숍은 안전문화 정착의 기틀을 마련하고 운항안전을 책임질 운항승무원과의 소통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참석한 기장들은 항공사 기장 경력 10년 이상의 베테랑으로 과반이 현직 보잉 787 기장이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지난 18일부터 경력 부기장 채용에 나섰다. 내달 20일까지 접수를 마감한다.

에어프레미아는 2020년 이후 경력기장을 채용하지 않고 자체 승급을 통해 기장을 양성하겠다는 계획이다. 경력 부기장으로 입사한 경우 에어프레미아에서 최소 2년 근무 후 규정에 따라 승급 대상자로 선발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