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굿 디자인 어워드 본상 영예
상태바
금호타이어, 굿 디자인 어워드 본상 영예
  • 방기열 기자
  • 승인 2019.10.07 1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금호타이어]
[사진=금호타이어]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금호타이어가 ‘2019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2개 제품이 본상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굿 디자인 어워드’는 일본 산업디자인진흥회(JIDPO)가 주최하는 최고 권위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으로 올해로 62주년을 맞이했다. 제품의 디자인, 사용성, 혁신성 등을 종합평가하며, 수상작에는 ‘G-Mark’가 부여받는다.

심사 영역은 제품, 공간, 미디어, 시스템, 솔루션의 5가지 카테고리 중 금호타이어는 운송장비 및 산업시설 분야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수상의 영예를 안은 금호타이어의 제품은 승용차용 신제품 ‘마제스티(Majesty) 9 솔루스 TA91(줄여서 마제스티 9)’ 및 ‘엑스타(ECSTA) PA51’ 이다.

정일택 금호타이어 연구개발본부 전무는 “이번 굿 디자인 어워드 수상은 금호타이어가 보유한 미래지향적 디자인 역량과 기술력에 대한 성과이다.”며 “앞으로도 금호타이어는 R&D 기술력을 기반으로 디자인이 함께 어우러져 대중들에게 인정받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