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627억 규모 오픈이노베이션 펀드 조성…유통·물류 분야 집중 투자
상태바
롯데그룹, 627억 규모 오픈이노베이션 펀드 조성…유통·물류 분야 집중 투자
롯데 8개 계열사 및 KDB산업은행 출자 참여
롯데액셀러레이터 총 운용자산 1000억원 규모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9.30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 스타트업 투자법인 롯데엑셀러레이터가 627억원 규모 오픈이노베이션 펀드를 조성하게 됐다. 사진은 지난 6월 개최한 데모데이 행사.  [사진=롯데지주]
롯데 스타트업 투자법인 롯데엑셀러레이터가 627억원 규모 오픈이노베이션 펀드를 조성하게 됐다. 사진은 지난 6월 개최한 데모데이 행사. [사진=롯데지주]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롯데가 627억원 규모 신기술사업투자조합 ‘롯데-KDB 오픈이노베이션 펀드’를 조성하고 유통·물류 분야에 집중 투자한다.

롯데지주는 롯데쇼핑, 롯데GRS, 롯데하이마트, 롯데홈쇼핑, 코리아세븐, 롯데면세점, 롯데글로벌로지스, 롯데정보통신, 롯데액셀러레이터 등 롯데그룹 8개 계열사와 KDB산업은행이 참여한 펀드 조합을 운용한다고 30일 밝혔다.

롯데 스타트업 투자법인 롯데액셀러레이터가 외부 투자사와 함께 조성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롯데액셀러레이터 운영자산이 총 1000억원 규모가 됐다. 지난해 6월 각각 272억원, 21억원 규모 롯데스타트업펀드1호와 롯데사내벤처펀드1호를 조성한 데 이어 이번 펀드 결성으로 투자 범위가 기존 초기 투자에서 성장 궤도에 진입한 스타트업으로도 확대될 전망이다.

롯데는 이 펀드로 초기 벤처 종합지원 프로그램인 엘캠프에서 육성한 100여개 스타트업 가운데 선별해 후속 투자하는 것은 물론, 유통플랫폼, O2O, 물류 부문 등에서 유망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지원할 예정이다.

옴니채널 구축과 이커머스 경쟁력 강화 부분 등에 대규모 투자를 해 온 롯데는 해당 분야 육성을 위해 전문 펀드 조성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이번 펀드 결성을 추진했다.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대응하고, 우수한 스타트업에 선제적으로 투자하기 위해서다.

롯데는 투자와 더불어 롯데그룹의 광범위한 소비자 유통채널 및 물류시스템을 연계해 다방면으로 스타트업 성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시아, 유럽 등 해외에 진출해있는 그룹사를 통해 스타트업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도 돕는다는 계획이다.

향후 화학, 식음료, 문화 콘텐츠 분야에 집중하는 오픈이노베이션 펀드도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진성 롯데액셀러레이터 대표는 “이번 재원 확보를 통해 우수한 스타트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투자함으로써 오픈이노베이션의 긍정적인 사례들을 꾸준히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