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프레미아, 본격 이륙 준비…경력부기장·객실승무원 채용
상태바
에어프레미아, 본격 이륙 준비…경력부기장·객실승무원 채용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9.19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어프레미아]
[사진=에어프레미아]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에어프레미아가 경력 부기장과 객실 승무원 채용에 나선다.

19일 에어프레미아에 따르면 전날인 18일 홈페이지를 통해 경력 부기장 채용 계획을 알렸으며, 객실 승무원 채용은 내년 상반기 본격화한다.

경력 부기장 채용 관련 접수마감은 내달 20일이며, 자격 요건은 △총 비행시간 1500 시간 이상 △항공사 운항승무원 근무경력 2년 이상 △항공사 비행시간 1000 시간 이상 등이다.

객실승무원은 내년 상반기 150여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학력‧전공과 무관하며 토익 기준은 600점 이상이다. 비행 안전성을 높이는 차원에서 간호, 소방 등 실무 경력자는 우대한다.

에어프레미아는 2020년 이후부터는 경력기장을 채용하지 않고 자체 승급을 통해 기장을 양성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경력 부기장으로 입사한 경우 최소 2년 근무 후 승급 대상자로 선발될 수 있다.

에어프레미아 인사담당자는 “우수한 인재확보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며 “경력단절, 학력, 성별에 대한 차별철폐를 철저히 실천하고 객실승무원 직군의 경우 유연근무제를 도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운항증명(AOC) 획득과 내년 취항에 대비하기 위해 전사적인 채용을 준비 중이다. 내년부터는 정비사 60여명과 운항통제사, 안전보안, 공항서비스 및 다양한 일반직군에서의 채용을 진행한다. 전체 채용규모는 310여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