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2019 화장품 위해평가 국제 심포지엄’ 개최
상태바
식약처, ‘2019 화장품 위해평가 국제 심포지엄’ 개최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09.17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23일 국내 화장품 제조사, 연구개발자 등을 대상으로 ‘2019 화장품 위해평가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화장품 제조자 및 개발자 등에게 국내‧외 화장품 위해평가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국내 화장품 산업의 해외 진출에 필요한 해외 규제기관의 화장품 안전관리 체계를 소개하기 위해 마련된다.

주요 내용은 △호주의 새로운 평가제도 △독일 및 인도의 유럽 제품정보파일(PIF)에 대한 이해 △미국의 화장품 위해평가기술 동향 및 전망 △국내 화장품 위해평가 동향 △화장품 위해평가 리스크 커뮤니케이션 전략 등이다.

특히 호주 국가산업화학물질 신고·평가 기관(NICNAS), 독일 보건위생제품산업협회(IKW), 화장품 책임판매업체인 에스티로더, 미국 독성학 포럼에 소속된 전문가들이 직접 참석해 해외 제도 및 최신동향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국내 화장품 업계가 안전관리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국내 화장품의 국제 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