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고흥지사, 태풍 피해 벼 세우기 지원
상태바
한국농어촌공사 고흥지사, 태풍 피해 벼 세우기 지원
  • 송덕만 기자
  • 승인 2019.09.11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국농어촌공사 고흥지사]
[사진=한국농어촌공사 고흥지사]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송덕만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고흥지사 임직원 20여명은 10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지를 찾아 벼 세우기 대민지원 봉사활동에 나섰다.

이번 대민지원은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농가들 중 고령농업인이며 인력이 부족한 풍양면 보천리 마을에 벼 새우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송기정 고흥지사장은 "풍성해야 할 한가위를 앞두고 도복피해로 입은 농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는 한국농어촌공사 고흥지사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