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12기통 엔진 장착한 신형 ‘812 GTS’ 공개
상태바
페라리, 12기통 엔진 장착한 신형 ‘812 GTS’ 공개
  • 방기열 기자
  • 승인 2019.09.10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페라리]
[사진=페라리]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이탈리아 수제 스포츠카 페라리가 812 슈퍼패스트의 오픈톱 모델 812 GTS를 공개했다.

이번에 선보인 812 GTS는 페라리가 마지막 양산형 12기통 프론트 엔진 스파이더를 출시한 지 50년 만에 선보이는 새로운 라인업으로, 페라리 브랜드 역사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한 라인업의 성공적인 부활을 의미를 담고 있다.

페라리 12기통 스파이더는 르망24에 출전한 GT모델 166 MM(1948)을 시작으로 365 GTS4(1969) 그리고 페라리의 12기통 프론트 엔진 스파이더는 550 바르체타 피닌파리나(550 Barchetta Pininfarina, 2000), 슈퍼아메리카(Superamerica, 2005), SA 아페르타(SA Aperta, 2010), 그리고 최근 페라리 미국 진출 60주년 기념 모델 F60 아메리카(F60 America, 2014) 등 4개의 스페셜 한정 모델로만 생산됐다.

812 GTS는 이전 12기통 스파이더 모델들과 마찬가지로 성능과 희소성 측면에서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800 마력(cv)의 12기통 스포츠 모델로 자동차 업계에서 가장 강력한 스파이더일 뿐만 아니라, 세그먼트 내에서는 드문 접이식 하드톱(RHT) 적용으로 보다 큰 트렁크 용량을 확보한 특징을 갖고 있다.

812 GTS는 812 슈퍼패스트의 사양과 성능을 모두 겸비한 스파이더 버전으로 특히 8500 rpm에서 800 마력를 뿜어내는 동급 최강의 엔진을 탑재했다. 최대 토크는 73.22kg·m 로 812 슈퍼패스트에 버금가는 가속력을 확보했다.

한편 페라리 812 GTS는 품질 기준과 고객 서비스를 확대하며 7년 메인터넌스 프로그램을 적용한다. 모든 페라리 라인업 모델에 적용 가능한 이 프로그램은 차량 구매 후 첫 7년간 정기적인 유지보수를 다루는 페라리만의 독자적인 고객 서비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