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차량운반선 美해상사고…4명 수색 중
상태바
현대글로비스 차량운반선 美해상사고…4명 수색 중
  • 방기열 기자
  • 승인 2019.09.09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해안 경비대가 현대글로비스의 자동차 운반선에서 구조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미국해안경비대 트위터]
미국 해안 경비대가 현대글로비스의 자동차 운반선에서 구조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미국해안경비대 트위터]

[이뉴스투데이 방기열 기자] 현대글로비스의 소속 대형 자동차 운반선(PCC)이 8일(현지시간) 새벽 미국 동부해안에서 뒤집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번 사고 선박에는 24명이 승선했지만 20명은 긴급 대피하거나 구조됐다. 현재까지 4명에 대한 소재가 파악되지 않은 4명에 대해 구조를 실시 중이다.

현대글로비스와 외신 등에 따르면 현대글로비스 골든레이호는 지난 8일 오전 1시 40분 쯤(현지시간) 미국 남동부 조지아주 브런즈윅 항의 내항에서 외항으로 현지 도선사에 의해 도선되던 중 수심 11m 해상에서 선체가 좌현으로 80도 가량 옆으로 기울었다.

현재 미 해안경비대(USCG)를 중심으로 합동구조대가 사고 선박에 접근해 구조 활동을 벌이고 있다. 현대글로비스는 직원을 현지로 급파하고 본사에 종합상황실을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