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참가…에너지 효율 1등급 가전 경쟁
상태바
삼성·LG,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참가…에너지 효율 1등급 가전 경쟁
ESS 제품, 시스템에어컨부터 가정용 에어컨까지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9.09.03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행사장에 마련된 삼성전자 부스. [사진=삼성전자]
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행사장에 마련된 삼성전자 부스. [사진=삼성전자]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에너지효율을 극대화한 제품을 대거 선보인다. 이들 기업은 3일부터 6일까지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참가해 에너지효율이 높은 가전제품들과 고효율 에너지 제품들을 공개한다. 

삼성전자는 삼성전자는 6월 발표된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제품을 중심으로 전시장을 구성했다.

삼성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 카세트(천장형 실내기)가 최고상인 ‘에너지 대상 및 국무총리상’을, DVM S 고온형 시스템에어컨 실외기가 ‘에너지 위너상’으로 선정된 바 있다. 

무풍 시스템에어컨 4Way 천장형 실내기는 풍량 손실을 최소화하면서도 균일한 바람을 구현하는 유로 설계, 열교환기·인버터 압축기 등 핵심 부품의 효율화를 통해 기존 제품 대비 냉방 효율은 최대 18%, 난방 효율은 27% 개선했다.

DVM S 고온형 시스템에어컨 실외기는 4세대 듀얼 플래시 인젝션 압축기 기술을 적용하고 공기를 배출하는 유로를 개선해 열교환기 성능을 높였다.

삼성전자는 2017년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에서 ‘에너지 대상 및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무풍에어컨도 함께 전시해 상업용에서 주거용 에어컨을 아우르는 공조 솔루션의 혁신성을 강조한다.

삼성전자는 공조 제품 외에도 △전기레인지 인덕션 △애드워시 세탁기 △워터월 식기세척기 등 올해의 에너지 위너상을 수상한 제품과 △비스포크 냉장고 △무풍 큐브 공기청정기 등 에너지 효율 1등급 제품들을 집중적으로 소개한다.

국내 최대 면적인 157.4㎡까지 4계절 청정 가능한 시스템에어컨용 공기청정 패널, 국내 최초로 한국 전력의 심야전력기기 인증을 취득한 에너지 저장장치(ESS) 냉난방설비와 같은 기술도 주목할 만하다.

또 음성인식을 통해 에너지 사용량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절감 팁을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에너지’ 서비스, 공조·조명·네트워크 등 주요 시스템을 통합 운영하고 기후 데이터와 사람들의 활동 데이터를 분석해 최적 온도로 제어하는 ‘b.IoT’도 전시된다.

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행사장에 마련된 LG전자 부스. [사진=LG전자]
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행사장에 마련된 LG전자 부스. [사진=LG전자]

LG전자는 ESS 제품인 네온 R(NeON R)과 태양광 모듈의 양면에서 빛을 흡수해 발전 효율이 높은 네온 2(NeON 2) 등을, 에너지 저장 분야에서 에너지저장시스템(ESS)의 전력변환장치(PCS), 전력관리시스템(PMS) 등을 선보였다. 특히 ESS는 지난해 12월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ESS 사용 전 검사 강화 방침’에 맞춰 안전성을 더욱 강화했다.

LG전자는 에너지 사용 분야에서 상업 공간, 산업 공간, 주거 공간으로 구분해 전시했다. 상업 공간의 인공지능(AI) 듀얼 베인 실내기는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이며 사용자에게 6가지 공간맞춤기류를 제공한다. 베인은 실내기에 부착된 날개이며 바람의 방향을 조절해준다. 듀얼 베인은 기존 천장형 실내기에 설치된 4개 조절 장치와는 별도로 내부에 4개의 조절 장치를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산업 공간의 무급유 칠러는 컴프레서가 윤활유가 아닌 공기 혹은 자기력을 이용한다. 또 인버터 기술이 탑재돼 기존 제품보다 연간 운영비를 최대 27%까지 절감할 수 있다. 이 칠러는 윤활유를 사용하는 부품이 필요 없어 기존 2단 터보 칠러 대비 구조적으로 단순해 유지보수가 편리하다. 

주거 공간에는 교감형 인공지능을 탑재해 더 편리하고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는 휘센 씽큐 에어컨, 모든 방향에서 오염된 공기를 흡입하고 정화해 깨끗한 공기를 다시 360도로 내보내는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등을 함께 전시했다.

에너지 관리 분야의 비컨(BECON)은 건물의 공조, 조명 장치의 작동 상태, 전력 사용량 등을 모니터링하는 시스템이다. 토탈 솔루션인 비컨은 최적의 에너지 관리를 도와준다. 특히 건물 전체의 에너지 사용량을 분석하고 예측해 에너지를 가장 효율적인 방식으로 제어한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하는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는 올해로 39회째 열렸다. 올해 행사에는 삼성전자와 LG전자를 포함해 역대 최대 규모인 307개사가 참여하며 전시 외에도 신제품 발표와 창업자 교육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 세미나가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