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중기부, 5G 장비 제조 현장 목소리 청취
상태바
과기부·중기부, 5G 장비 제조 현장 목소리 청취
  • 송혜리 기자
  • 승인 2019.08.28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송혜리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유영민 장관, 김학도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이 경기도 화성시 중견 5G 장비제조 업체인 ‘케이엠더블유(KMW)’ 본사를 방문해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KMW·콘텔라·기산텔레콤·팬옵틱스·유엔젤 등 장비제조 중소업체 대표와 SK텔레콤·KT 등 통신사 임원, 삼성전자·LG전자 등 제조 대기업 임원도 참석했다.   

이들은  5G 상용화 이후 현장 변화를 직접 체감하고 중소기업 국내외 시장선점 성과를 점검했다. 이와 더불어 일본 수출 규제로 인한 부품소재 확보 등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유영민 장관은 “5G는 정부가 주도적으로 시장 예측가능성을 높이고 국내 기업들이 이에 호응해 전세계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는 대표적인 성공 분야”라며 “향후 부품소재 등 우리가 취약한 분야에서도 이런 노력들이 이루어진다면 기술자립 등 성과로 충분히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