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기스 프리미엄 ‘네이처메이드 오가닉코튼커버’ 출시
상태바
하기스 프리미엄 ‘네이처메이드 오가닉코튼커버’ 출시
“100% 유기농 순면 안커버, 100% 유럽산 안심흡수소재 적용”
  • 이지혜 기자
  • 승인 2019.08.22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기스 네이처메이드 오가닉코튼커버 [사진=유한킴벌리]
하기스 네이처메이드 오가닉코튼커버 [사진=유한킴벌리]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유한킴벌리가 기저귀 커버에 100% 유기농 순면과 100% 유럽산 흡수소재를 사용한 친자연주의 기저귀 ‘하기스 네이처메이드 오가닉코튼커버’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신제품은 유기농 순면 커버가 부드러움과 편안함을 느끼게 한다.

유한킴벌리에 따르면 소비자 조사 결과 부모가 가장 천연성분 중 가장 높은 선호를 보였던 소재는 유기농 순면이다. 피부가 직접 닿는 부분에 사용해 함유가 아닌 100% 사용으로 차별화를 강조했고 OCS 유기농 인증을 통해 안심감을 더 끌어올렸다.

흡수소재는 원산지 중 가장 높은 선호를 보였던 유럽산을 핀란드, 덴마크, 스웨덴, 독일 등지에서 공수했다.

환경도 생각했다. 기저귀에 사용되는 모든 펄프는 FSC 인증을 통해 계획된 벌목만으로 생산된 원료를 사용 지구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자 했다. 허리밴드와 다리밴드에 천연 사탕수수로 만든 친환경 바이오매스를 사용해 온실가스 저감을 통한 기후 변화 대응에 기여하고자 노력했다

하기스 담당자는 “더 편안하고 안심되는 슈퍼프리미엄 기저귀로 선보이게 됐고, 출시 초기부터 반응이 뜨겁다”며 “좋은 제품으로 엄마에게 좋은 선물이 될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