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8천억원 규모 수출중소기업 특례보증 시행
상태바
신보, 8천억원 규모 수출중소기업 특례보증 시행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9.08.14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일시적인 경영 위기에 처한 수출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수출중소기업 특례보증'을 14일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에는 수출 중소기업뿐 아니라 원·부자재를 수출 기업에 납품하는 간접 수출실적이 있는 기업, 기존 실적은 없으나 수출계약서 등으로 수출 예정인 것을 확인할 수 있는 기업도 포함된다.

최근 한일 무역 분쟁으로 어려움을 겪는 수출 기업은 우대 지원한다.

신보는 이들 기업에 보증비율 95%를 적용하고 보증료율은 0.3%포인트 깎아준다. 매출액 규모에 따른 보증한도 역시 일반보증보다 우대한다.

신보는 올해 말까지 8000억원 규모로 특례보증을 공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