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법인 전용 서비스 ‘타다 비즈니스’ 오픈
상태바
타다, 법인 전용 서비스 ‘타다 비즈니스’ 오픈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08.12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VCNC가 운영하는 타다는 12일부터 법인 전용 서비스인 ‘타다 비즈니스’ 프리 오픈을 시작한다고 이날 밝혔다.

타다는 지난해 10월 출시 이후 9 개월 만에 100만 회원을 넘어선데 이어 승차공유를 통한 법인 이동 시장까지 서비스를 확대할 방침이다.

‘타다 비즈니스’는 기업 임직원들에게 업무용 이동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동 내역까지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법인 전용 서비스이다.

타타 앱에서 법인 계정 인증을 받으면 개인 이용자와 동일하게 타다 플랫폼에서 실시간 호출 및 예약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타다 측은 서비스 이용 기업에 임직원들의 이동 관련 업무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도 제공한다.

증빙 프로세스를 간소화함은 물론 기간별 상세 이동 내역 및 결제 내역을 관리 페이지에서 상시로 확인할 수 있어 예산 수립 및 비용 처리 등 리소스를 절감할 수 있다.

박재욱 VCNC 대표는 “타다 론칭 이후 업무용으로 타다를 이용하는 고객들과 여러 기업에서 법인 서비스 출시에 대한 문의가 있어왔다”며 “앞으로도 개인은 물론, 법인, 공공기간 등 이동이 필요한 모든 곳에 편리하고 효율적인 이동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