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이중근 회장 교육관 받들어 ‘창신대’ 인수
상태바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 교육관 받들어 ‘창신대’ 인수
신희범 신임 이사장, 이성희 신임 총장 취임식 개최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8.01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신대. [사진=부영그룹]
창신대. [사진=부영그룹]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부영그룹은 1일 지역 인재 양성 및 지역 사회 상생을 위해 경남 창원 소재 창신대를 인수, 교내 채플 콘서트홀에서 이사장, 총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희범 신임 이사장은 이날 취임사에서 “부영그룹의 장학금 및 재정 지원을 토대로 새로운 창신대로 발전하는데 소임을 완수하겠다”고 전했다.

이성희 신임 총장은 “창신대가 강소대학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교수 및 직원의 성숙과 발전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의 창신대 인수는 지역 인재 양성과 지역 사회 상생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평소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의 교육관에 따라 이뤄졌다. 최근 학령인구 감소에 따라 지방 대학의 존립에 위기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이뤄진 결정이라 의미가 크다.

한편, 부영그룹은 전남 화순 능주중·고, 서울 덕원여중·고 및 덕원예고를 운영하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갈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