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중동 시장점유율 13.4%…전년比 2배 증가
상태바
두산인프라코어, 중동 시장점유율 13.4%…전년比 2배 증가
연초 아람코 협력사와 휠로더 20대 등 대규모 계약 체결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7.14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 작업현장. [사진=두산인프라코어]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두산인프라코어가 중동국가들과 대규모 계약을 잇달아 체결하며 시장점유율을 대폭 확대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올 상반기 중동 건설기계 시장점유율 13.4%(5월 누계)로 전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했다고 14일 밝혔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올해 초 사우디 국영 석유기업 아람코의 공식 협력업체인 아라비안 머시너리에 휠로더 20대 판매를 시작으로, 사우디 여러 건설업체에 19~52톤급 중대형 굴착기 70여대를 판매하는 등 대규모 계약들을 체결했다. 대형 장비 수요가 드물었던 오만에서도 대형 휠로더 13대의 공급계약을 최근 체결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중동시장에서 올 상반기에만 총 460여 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66% 증가한 매출을 달성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중동 내 정치·경제적 리스크에도 불구하고 탄탄한 현지 영업력으로 이뤄낸 의미 있는 성과”라며 “지역 맞춤형 신제품으로 GCC 국가들을 집중 공략하는 동시에 주변국 영업망도 강화하며 안정적인 사업 운영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