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라오스에 ‘새희망학교 9호’ 준공
상태바
현대엔지니어링, 라오스에 ‘새희망학교 9호’ 준공
라오스 왕마마을에 교실 6개 화장실 1개 규모 중등학교 신축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7.08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오스 왕마마을에 방문한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 봉사단원이 왕마중학교 학생들과 비누를 만들고 있다. [사진=현대엔지니어링]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현대엔지니어링과 사단법인 글로벌비전은 지난 5일 라오스 비엔티엔시 서쪽에 위치한 왕마마을에 ‘새희망학교 9호’를 준공하고 기증식을 가졌다고 8일 밝혔다.

새희망학교는 해외 진출국가 중 교육환경이 열악한 지역의 아이들에게 학교시설의 신축·증축·개보수를 통해 학업의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교육격차 해소에 기여하고자 하는 현대엔지니어링의 대표 해외 사회공헌활동으로 캄보디아, 필리핀, 우즈베키스탄, 라오스 등 총 6개 국가에서 9개 학교를 지원했다.

라오스 왕마마을의 학생들이 기존 이용하던 학교는 등굣길이 멀고 험할 뿐만 아니라 열악한 시설 탓에 대다수 중·고등학교 학생이 학업을 포기하고 농사일이나 가업으로 생계를 잇는 실정이었다.

이에 현대엔지니어링은 라오스 정부로부터 왕마마을 중심부에 학교부지를 받아 지난 2월부터 교실 6개, 화장실 1개소 규모의 중등학교를 신축하고, 이달 왕마마을 학생들에게 첫선을 보이게 됐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기존 학교보다 수업공간이 대폭 늘어난 새희망학교 9호는 중학교 과정뿐만 아니라 정규 고등학교 과정까지 제공함으로써 10% 내외였던 진학률을 90%까지 대폭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