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급전사 김수현 1일 전역…“복귀작은 내년부터”
상태바
특급전사 김수현 1일 전역…“복귀작은 내년부터”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7.01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수현이 1일 전역했다. [사진=VLIVE]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배우 김수현이 1일 전역했다.

김수현은 이날 오전 8시30분께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평화의 종 앞에서 전역 인사를 했다. 이곳에는 이른 아침부터 자신을 팬들이 찾아와 전역을 축하했다. 김수현은 팬들과 악수를 하며 감사를 표시했다.

그는 “실감이 잘 안난다. 후련한 기분”이라며 “부대에 있는 동안 여느 용사들과 다름없이 군 생활을 열심히 했다. 훈련도 열심히 받아 특급전사 타이틀을 따기도 했다"고 말했다.

복귀 작품에 대해서는 “올 상반기는 결정 난 것이 없어 내년부터 열심히 인사드리게 될 것"이라고 답했다.

김수현은 지난 2017년 10월23일 현역으로 입대해 1사단 수색대대에서 복무했다. 군 생활동안 특급전사로 선정되며 일병에서 상병, 상병에서 병장 진급을 1개월씩 앞당겨 조기 진급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김수현은 드라마 ‘해를 품은 달’, ‘별에서 온 그대’, 영화 ‘도둑들’, ‘은밀하게 위대하게’ 등이 대표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