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2019 연구개발사업 성과대전 개최
상태바
식약처, 2019 연구개발사업 성과대전 개최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07.01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고선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지난해 추진한 식의약 연구개발사업의 우수성과를 산업계·학계·연구기관 등과 공유하는 ‘2019 식약처 연구개발사업(R&D) 성과대전’을 2일 충청북도 C&V센터(충북 청주 오송)에서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식약처 R&D 성과대전’은 식의약 연구개발사업 성과를 산·학·연·관이 공유하는 한편 식의약 안전관리의 추진방향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고자 2017년을 시작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산업계·학계·연구기관·공무원 등 500여명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R&D 우수성과에 대한 포상이 진행된다.

우수성과 포상으로 서울대 최상호 교수, 노터스생명과학 김석호 대표, 한림대 장대영 교수와 제주특별자치도 보건환경연구원 고찬옥 주무관 등 12명에게 식약처장상이 수여된다.

최우수성과로는 △식중독균 유전체 통합 데이터베이스 구축 및 활용 확산 △세계 최초 수족구 백신 평가용 동물모델 개발을 통한 수족구 백신 국산화 기반 마련 △한국인 위암 미충족 수요 의약품 적정사용 기반 마련 △환경기초시설 방류연안 수산물 유해물질 함량 조사 연구결과 등이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된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식품·의료제품·독성 분야별 연구성과 보고회와 함께 연구결과 포스터 전시 및 홍보관이 운영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과학적 근거와 기반 위에서 식의약 안전관리 정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연구개발 사업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