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가로수길 고사가지 제거사업 시행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청주시, 가로수길 고사가지 제거사업 시행가로수 470여 그루 위험수목 제거

[이뉴스투데이 충북취재본부 나종호 기자] 청주시가 여름철 우기를 대비해 가로수길 버즘나무 중 죽은 가지가 발생한 수목에 대해 제거사업을 진행한다.

시는 지난달 말부터 흥덕구 복대동 죽천교에서 청주나들목으로 가는 도로에 조성된 가로수길 안전을 위해 버즘나무 1,700여 그루에 대한 일제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고사된 가지가 태풍 등 강한 바람에 의해 떨어질 우려가 있는 가로수 470여 그루를 위험수목으로 판단하고, 다가오는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를 대비해 제거하기로 결정했다.

가로수길은 차량 통행이 많은 곳으로 고사가지가 도로변으로 떨어질 경우 자칫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점검과 고사가지 제거가 꼭 필요한 구간이다.

시 관계자는 “청주시의 명물인 가로수길이 안전하고 아름다운 공간으로 사계절 이어질 수 있도록 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청주시의 관문인 가로수길은 지난 1952년 최초로 버즘나무 1,600그루가 심겨졌으며, 현재는 1,700여 그루가 청주의 상징 역할을 하고 있다.

나종호 기자  timenews1@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