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강원본부, 이동 불편한 어르신 나들이 동행
상태바
도공 강원본부, 이동 불편한 어르신 나들이 동행
2016년부터 설렘 마실 버스 운영
  • 우정자 기자
  • 승인 2019.06.14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설악산국립공원에서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와 원주지사 직원들이 설렘 마실 버스 봄나들이 동행 봉사활동에서 참석한 어르신과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

[이뉴스투데이 강원취재본부 우정자 기자]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가 13일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을 대상으로 ‘설렘 마실 버스’ 봄나들이 동행 봉사활동을 했다.

14일 강원본부에 따르면 원주지사 직원 등 10여명과 명륜재가노인복지센터의 저소득층 어르신 28명을 대상으로 강원도 관광명소를 관광할 수 있도록 동행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어르신들은 교통약자가 접근하기 어렵고 산불피해로 인해 경기가 침체된 속초의 관광명소 아바이 마을과 설악산 국립공원 등에서 봄나들이를 즐겼다.

강원본부는 2016년부터 보유 중인 대형버스를 활용해 지역 교통약자들과 도내 관광명소를 동행하는 ‘설렘 마실 버스’를 운영하고 있다.

박명득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장은 “이번 나들이가 교통약자들의 삶의 질 향상과 산불피해지역 경기활성화에 작게나마 도움이 됐길 바란다” 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상생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13일 설악산국립공원에서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와 원주지사 직원들이 거동이 불편한 어른신들을 도와 함께 걷고 있다. [사진제공=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