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선물, ‘위안화 선물’ 론칭 기념 이벤트 진행
상태바
삼성선물, ‘위안화 선물’ 론칭 기념 이벤트 진행
6월 20계약 신규 거래 시 20만원 상당 백화점 상품권 증정
  • 윤현종 기자
  • 승인 2019.06.14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현종 기자] 삼성선물은 14일 위안화에 직접 추자할 수 있는 달러-위안 선물 상품 중개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상품은 최근 위안화 환율이 달러당 7위안에 근접하면서 투자자들 관심이 높아지자 마련됐다. 삼성선물 관계자는 “미중 무역분쟁이 장기화 조짐을 보이면서 위안화 환율 변동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국내외 중국기업과 거래하는 업체들이나 위안화 외화예금을 보유하고 있는 투자자의 경우 환변동 리스크에 노출되고 있는 만큼 위안화 헷지 수요가 시장에서 클 것으로 예상했다”라며 “해당 선물 상품의 1계약당 거래대금은 10만 US달러로 증거금은 원화로 150만원 수준이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선물은 위안화 선물 론칭 기념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위안화와 관련이 높은 SGX거래소의 차이나A50, 원달러(해외) 선물 3종목을 대상으로 6월 중 20계약 신규 거래 시 20만원 백화점 상품권을 증정한다. 위안화 선물 투자 및 이벤트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삼성선물 홈페이지 또는 삼성선물 금융선물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