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로 연극 ‘달빛크로키’, 2차 팀 캐스팅 공개
상태바
대학로 연극 ‘달빛크로키’, 2차 팀 캐스팅 공개
  • 김용호 기자
  • 승인 2019.06.10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학로발전소]

[이뉴스투데이 김용호 기자] 대학로 연극 <달빛크로키>가 2차팀 캐스팅을 공개했다.

이번 캐스팅에는 으랏차차스토리에서 제작한 <형제의밤>에서 열연한 배우 권오율과 올해 <달빛크로키> 개막 후 열연한 배우 이재남을 비롯해 배우 김희성, 이희원, 한지희, 권진란, 박중근, 반은세 배우 등이 포함됐다.

앞서 제작사 으랏차차스토리와 기획사 대학로발전소는 본래 6월까지만 공연하기로 예정된 연극 <달빛크로키>가 관람객들의 호응과 응원에 힘입어 오픈런 공연으로 진행하게 됐다고 밝힌 바 있다.

<달빛크로키>는 본격 내레이션 격정 멜로극으로, 옴니버스 형식으로 구성됐다. 갑작스럽고도 황당한 고백으로 시작되는 ‘옥상의 슈퍼맨’과 5년 전 헤어졌던 연인이 어느 날 집에 찾아와 라면을 끓여달라는 내용으로 시작되는 ‘참깨라면’으로 이뤄져 있다. 두 개의 에피소드는 사랑을 시작하기까지의 과정을 뛰어넘어 이별을 통한 사랑의 또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공연은 세우아트센터 2관에서 진행 중으로, 관련 자세한 공연 정보 확인 및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 문의는 대학로발전소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