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월드컵 대한민국vs아르헨티나 3차전…비겨도 16강 간다고?
상태바
U-20월드컵 대한민국vs아르헨티나 3차전…비겨도 16강 간다고?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5.31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오는 1일 새벽 3시30분(한국시간) 폴란드 티히에 소재 스타디온 미예스키에서 대한민국과 아르헨티나가 맞붙는다. 2019 U-20월드컵 조별리그 F조에서 만난 양팀은 3차전을 치룬다. 아르헨티나는 2승, 한국은 1승 1패 상태에서 경기가 이뤄진다.

대한민국 16강 진출이 걸린 이번 경기는 축구팬들의 마음을 벌써부터 설레게 하고 있다.

U20 월드컵은 조 3위를 기록해도 16강에 갈 수 있다. 각조 3위 중 성적이 좋은 순으로 4팀까지 16강에 오른다. 대한민국은 이번 아르헨티나와 경기에서 비기더라도 경우에 따라 16강에 진출할 수 있다. 이미 1승을 따냈기 때문에 확률은 더 높다.

특히, 포르투갈과 남아프리카공화국의 경기가 관건이다. 대한민국과 아르헨티나가 무승부로 경기를 마칠 경우, 대한민국의 16강 진출은 포르투갈이 남아공의 경기 결과에 따라 조 2위와 3위가 결정된다. 포르투갈이 남아공과 무승부가 되거나 패배하면 조 2위, 포르투갈이 승리하면 조 3위가 된다.

그러나 안심할 수 없다는 의견이 많다. 다른 조 3위의 성적이 좋은 편이기 때문이다.

조별리그가 마무리된 4개조를 보면 A조 폴란드, B조 에콰도르, D조 3위 나이지리아 모두 승점 4점을 따내 3위를 차지했다. C조 3위인 노르웨이는 승점 3점이지만 골득실이 +8에 달한다. 이제 남은건 E조와 한국이 속한 F조만 남았다. 이들 중 4팀만 16강에 올라간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대한민국은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이기거나 승점을 따야 한다. 승점만 따더라도 16강에 갈 수 있는 확률은 크다. 지난 2017년 대회에서는 승점 4점을 따낸 팀 모두가 16강에 올랐다.

정정용 감독은 “다른 팀의 결과에 상관없이 정상적으로 경기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