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흉기 난동… 초등생 등 10여명 다쳐
상태바
일본 흉기 난동… 초등생 등 10여명 다쳐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5.28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일본 도쿄 인근 가와사키 시 노보리토 공원에서 발생한 무차별 흉기 난동 사건 현장 모습[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일본 도쿄 인근 가와사키 시에서 흉기난동이 벌어져 초등학생 등 2명이 숨지고 10여명이 다쳤다.

28일 오전 일본 가나가와 현 가와사키 시 공원 인근 거리에서 50대 남성이 스쿨버스를 기다리는 초등학생들에게 휴기를 휘둘렀다.
 
초등학교 6학년 여학생 1명과 30대 남성 등 2명이 흉기에 찔려 숨졌고 16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흉기를 휘두른 범인은 도주하면서 자해를 시도해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목격자들은 학생들이 버스에 타는 순간 범인이 양손에 흉기를 들고 다가갔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