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자원조사 전문가 기술역량 강화한다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산림자원조사 전문가 기술역량 강화한다산림청, 제4회 국가산림자원조사 경진대회…전북대 심혁 외 2명 학생부 최우수 선정
산림청은 산림자원조사 전문가·관계자들의 기술역량 강화·현장 대응능력 향상을 위해 17일 강원도 강릉시 국립대관령자연휴양림에서 '제4회 국가산림자원조사 경진대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사진=산림청]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산림청은 산림자원조사 전문가·관계자들의 기술역량 강화·현장 대응능력 향상을 위해 17일 강원도 강릉시 국립대관령자연휴양림에서 ‘제4회 국가산림자원조사 경진대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에는 국립산림과학원, 한국임업진흥원, 산림조합중앙회, 전국 산림 관련 학과 대학생 등 130여 명이 참석했다.

경진 부문은 산림조합중앙회 산림자원조사본부 등 산림자원조사 전문가를 대상으로 한 일반부와 전국 산림관련 대학(원)생들이 참가하는 학생부로 나뉘어 진행됐다.

학생부 참가자들은 대회 전날 국가산림자원조사 전반에 대한 교육을 수료한 뒤 대회에 참가했다.

대회는 참가자들이 실제 산림현장에서 국가산림자원조사 현지조사 지침대로 표본점 위치탐색, 임목·식생 등을 조사하면 그 정확성을 평가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대회 결과 학생부 최우수상은 전북대학교 산림환경자원학과 심혁, 최정현, 김진서 학생 팀이 수상했으며 이들에게는 산림청장상과 상금 100만원이 주어졌다.

우수상은 공주대 최다정 외 2명, 전북대 김범준 외 2명, 장려상은 국민대 서민정 외 2명, 경북대 박종학 외 2명, 강원대 김용각 외 2명이 차지했다.

일반부 최우수상을 수상한 산림조합중앙회 산림자원조사본부 한성안 외 2명에게도 산림청장상과 상금 100만원이 돌아갔다.

산림청은 산림자원조사 전문가·관계자들의 기술역량 강화·현장 대응능력 향상을 위해 17일 강원도 강릉시 국립대관령자연휴양림에서 '제4회 국가산림자원조사 경진대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사진=산림청]

최병암 기획조정관은 “최근 산불 피해복구 등 다양한 산림정책에 산림자원 통계가 활용되고 있다”면서 “신뢰성 있는 통계를 산출해 미세먼지 저감 등 산림의 다양한 기능 연구에 보탬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국가산림자원조사는 5년 주기로 시행되며 전국 산림을 대표하는 4000개 표본점의 수종·입목본수 등 61개 항목을 조사한다.

조사 결과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등 국제기구에 제공되며 우리나라 산림정책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박희송 기자  heesking@daum.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