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챔스리그 결승무대 진출…오는 6월 2일 리버풀과 결전
상태바
손흥민, 챔스리그 결승무대 진출…오는 6월 2일 리버풀과 결전
박지성 이후 한국인 선수로는 두번째로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
  • 박병윤 기자
  • 승인 2019.05.09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박병윤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박지성의 뒤를 이어 한국인 선수로는 두 번째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무대를 밟을 수 있게 됐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은 9일 오전(한국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에서 열린 아약스(네덜란드)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 원정경기에서 0-2로 뒤지다 후반에만 혼자 세 골을 몰아넣은 루카스 모라의 활약으로 3-2 역전승을 거뒀다.

지난 1일 홈 1차전에서 0-1로 패한 토트넘은 이날 극적인 승리로 1, 2차전 합계 3-3을 만들었고 원정 다득점에 앞서 창단 이후 처음으로 챔피언스리그 결승 진출을 이뤘다.

이날 손흥민은 비록 득점포는 터트리지 못했지만 풀타임을 뛰며 토트넘의 ‘암스테르담 기적’에 힘을 보탰다.

토트넘은 바르셀로나(스페인)를 제친 리버풀(잉글랜드)과 오는 6월 2일 스페인 마드리드의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단판으로 우승 트로피를 놓고 다툰다.

손흥민은 이변이 없는 한 결승전에 출격할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