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신임 대변인에 고민정 최종 낙점 - 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정치 중간 톱
文대통령, 신임 대변인에 고민정 최종 낙점
고민정 청와대 신임 보좌관 <사진= 청와대>

[이뉴스투데이 안중열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고민정 현 청와대 부대변인을 신임 대변인을 승진 임명했다.

흑석동 복합건물 투기매입 의혹으로 자진사퇴한 김의겸 전 대변인의 후임으로는 그간 청와대 내부 승진이 유력하게 점쳐졌었다.

박수현 전 대변인과 같은 정치인의 강점을 살릴 수 있다는 판단 속에서 유민영 홍보기획비서관, 오종식 연설기획비서관, 조용우 국정기록비서관 등이 거론되기도 했다.

하지만 최근 언론과의 스킨십 관점에서 언론계 출신으로 채워야 한다는 의견이 힘을 얻고 있었고, 특히 청와대 대변인의 경우 문 대통령의 의중을 제대로 이해할 수 있는 사람이 맡아야 한다는 기류가 강해지면서 고민정 부대변인이 낙점됐다는 후문이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은 이와 관련, “가장 적임자를 찾는 과정에서 고민정 대변인이 가장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이어 윤 수석은 “대통령 비서실에서 가장 젊은 여성 비서관으로서 다양한 계층과 잘 소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아나운서 출신으로서 정무능력이 고려됐는가’라는 기자의 질문에는 “아나운서 출신이긴 해도 그동안 부대변인 역할을 통해 정무적 감각까지 키웠다”고 부연했다.

한편, 1979년 서울 출생으로 분당고와 경희대 중어중문학과를 졸업한 고 대변인은 KBS 공채 아나운서 30기 출신으로 더불어민주당 제19대 대통령후보 선거대책위원회 공보단 대변인, 대통령비서실 대변인실 선임행정관 등을 거쳤다.

안중열 기자  jyahn7@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