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국내외 넘나드는 사회공헌활동…우즈벡에 디지털피아노 2000대 기증
상태바
부영그룹, 국내외 넘나드는 사회공헌활동…우즈벡에 디지털피아노 2000대 기증
디지털피아노에 한국 노래 담아 한국 문화 전파도
부영그룹 “양국 간 활발한 문화교류 기대”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4.17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즈벡 학생들이 디지털피아노 기증식에 참여해 한국의 졸업식 노래를 연주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부영그룹이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우즈베키스탄에 디지털피아노를 기증했다.

부영그룹은 16일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겐트 유니버설 스포츠 센터에서 디지털피아노 2000대 기증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열린 기증식에는 신현석 고문이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참석했으며 아그리피나 신 우즈베키스탄 유아교육부 장관과 세르마토프 국민교육부 장관 등 관계자 약 500명이 자리했다.

신현석 고문은 이중근 회장의 인사말을 대독하면서 “디지털피아노 기증으로 우즈베키스탄에 교육 문화 인프라가 구축되고, 양국 간 문화적 교류가 활짝 꽃 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까지 부영그룹은 국내를 비롯한 아시아, 아프리카 등 26개국에 디지털피아노 7만여대를 기부했다. 기증한 디지털피아노에 한국을 대표하는 노래를 담아 ‘대한민국 민간 홍보대사’ 역할을 해온 것으로 전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