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미래전략사업과, 쿠키 만들어 장애인시설에 전달
상태바
용인시 미래전략사업과, 쿠키 만들어 장애인시설에 전달
  • 김승희 기자
  • 승인 2019.02.13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전략사업과 직원들이 케이크과 쿠키를 만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용인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용인시 미래전략사업과 직원들이 지난 12일 처인구 유림동 장애인직업재활시설 용인시 보호작업장에서 케이크·쿠키 만들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봉사활동은 공직자로서 솔선수범해 어려운 이웃을 돕고 청렴 의식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다. 직원들은 업무가 끝난 저녁시간을 이용해 케익 6개와 쿠키 65개를 만들어 처인장애인주간보호센터에 기부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 직원은 “퇴근 후 봉사활동을 하며 좋은 일에 동참할수 있어 의미 있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