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도민설명회 개최…갈등 해소 발판 되나?
상태바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도민설명회 개최…갈등 해소 발판 되나?
국토부 "입지선정 타당성재조사 결과 전부 공개한다"
  • 윤진웅 기자
  • 승인 2019.02.13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국토교통부가 제주 제2공항의 입지선정에 대한 의혹을 해명하고 향후 기본계획 수립용역 절차를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국토교통부는 14일 제주도 성산 일출봉 농협 사무실에서 제주 제2공항 입지선정 타당성 재조사(타당성 재조사) 연구 결과와 기본계획 수립용역(기본계획 용역) 추진방향에 대한 도민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에는 권용복 국토부 항공정책실장과 약 200명의 제주도민이 참석할 예정이다. 타당성 재조사 연구 결과는 연구 책임자인 오세창 아주대 산학협력단 교수가, 기본계획 용역 추진방향은 정기면 포스코건설 그룹장이 설명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이번 설명회를 시작으로 제주도 60여 개 단체로 구성된 공항인프라 확충 범도민 추진 위원회, 성산읍 이장단, 마을 주민, 제주 제2공항 성산읍 반대대책위원회 등 모든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순회 설명회와 간담회를 수시로 진행할 예정이다. 

앞서 국토부는 2015년 사전타당성 조사, 2016년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 조사를 거쳐 성산읍 일원에 제2공항을 건설하기로 결정했지만 입지선정에 대한 일부 주민의 문제 제기에 부딪혔다. 이에 약 1년간 30차례 협의를 통해 지난해 11월까지 타당성 재조사를 실시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타당성 재조사에서 제2공항의 입지선정은 타당하다는 결론이 나왔고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 12월 기본계획 용역이 착수됐다"며 "이번 설명회는 지역민의 이해를 높이고 기본계획 수립과정에서 현장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권용복 국토부 항공정책실장은 "도민들의 기대와 우려를 경청해 안전하고 편리한 항공 인프라를 구축하겠다"며 지역사회와 함께할 것을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