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홍보캠페인
상태바
나주시,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홍보캠페인
  • 송덕만 기자
  • 승인 2019.02.13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송덕만 기자] 전남 나주시는 사회적 약자를 양보·배려하는 성숙한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위반행위 근절 홍보 캠페인을 지속 추진한다.

나주시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불법 주차 신고 1800여건을 접수 했다. 과태료 부과 조치에도 불구, 신고 건수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올해 들어 시는 남평읍, 빛가람동 지역 새로 입주한 아파트를 방문해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이용 안내문을 배부하는 등 계도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은 주차가능 표지를 부착하고, 보행 장애인이 탑승했을 시 주차 가능하다.

규정을 위반, 불법주차의 경우 10만 원, 주차방해 행위 50만 원, 노란색 사각형 형태의 구형 주차 표지 사용 시 10만원, 위조 등 주차 표지 부당사용 시에 200만 원의 과태료가 각각 부과된다.

나주시 관계자는 “과태료 부과 목적이 아닌, 양보와 배려가 넘치는 성숙한 교통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며 시민의 자발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