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4년째 달력 판매 수익금 기부
상태바
티웨이항공, 4년째 달력 판매 수익금 기부
세이브더칠드런 통해 수익금 전액 기부
  • 황이진영 기자
  • 승인 2019.02.13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웨이항공이 꾸준히 달력 판매 수익금 기부에 나서고 있다. <사진출처=티웨이항공>

[이뉴스투데이 황이진영 기자] 티웨이항공이 지난 2016년부터 꾸준히 달력 판매 수익금 기부에 나서고 있다.

​티웨이항공은 지난 12일 오후 4시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Save the Children)을 통해 새해 달력의 판매 수익금 전액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전달식에는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사무총장과 티웨이항공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지난 2016년부터 객실승무원들이 직접 모델로 나선 티웨이항공의 달력은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특히 올해 달력의 경우, '버킷 리스트'라는 주제로, 티웨이항공의 대표적인 취항 도시에서 반드시, 간절하게 하고 싶은 소망을 담아 12개월의 달력을 채웠다.

​달력은 지난해 12월부터 지난달까지 기내에서 판매됐으며, 4년 연속 수익금 전액은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올해의 경우 수익금은 세이브더칠드런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국내 아동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도움이 필요한 곳에 언제나 힘이 될 수 있는 항공사가 될 것"이라며 "티웨이항공은 앞으로도 나눔의 가치를 꾸준히 전파하며, 차별화된 사회공헌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