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작은영화관 군단위 최초 관객 20만명 돌파
상태바
고흥군, 작은영화관 군단위 최초 관객 20만명 돌파
  • 송덕만 기자
  • 승인 2019.02.13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송덕만 기자]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이 개관 3년여에 전국 군 단위 작은영화관으로는 최초로 누적 관객수 20만명을 돌파했다.

고흥작은영화관은 지난 2016년 2월 23일 제1관(88석)을, 2017년 4월 26일 제2관(53석)을 개관, 총 141개의 좌석을 확보해 그동안 고흥군의 으뜸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고흥작은영화관은 청소년들은 물론 비교적 영화 관람의 기회를 못한 지역 어르신들에게 다양한 장르의 영화를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고흥군에서는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로 정해 평소 6000~6500원의 관람료를 4000원으로 인하해 전국 작은영화관 중 가장 저렴한 관람료로 어르신과 소외계층 등에게 관람할 수 있는 기획전 등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누적 관객수 20만명은 고흥군 인구 대비 연간 1인당 1편이상의 영화를 관람한 수치로써 지역 문화공간으로 확실하게 자리매김 했다고 볼 수 있다.

고흥군 관계자는 “앞으로 신작프로 상영은 물론 영화관 환경개선과 함께 다양한 이벤트 등을 통해 대도시 못지않은 문화공간으로서의 역할수행은 물론, 군민들의 큰 사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