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문재인 정부 D+α 중간 톱
문재인 정부 D+594
수많은 점의 집합이 선이 되듯, 하루하루 벌어지는 일들이 모여 역사가 됩니다. 개별적으로는 큰 의미를 갖지 못했던 사건, 사고들이 훗날 역사적 의미를 부여받기도 합니다.
이에 이뉴스투데이는 훗날 문재인 시대를 돌아볼 때 참고 자료가 될 <문재인 정부 D+α>코너를 마련했습니다.
이 코너에는 ▲국내 정치 ▲외교 안보 ▲경제 ▲사회 문화 등 4개 분야에서 일어나는 문재인 정부 관련 주요 뉴스들을 일지 형태로 요약 정리해 게제합니다.
문재인 시대 비망록이라 할 수 있는 이 코너가 독자 여러분에게 유용한 정보가 되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주>

◇ 文 대통령, 김원기 등 국회의장들과 오찬...원로들 "내년 경제활력 찾도록 노력해달라"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청와대에서 전·현직 국회의장을 맡은 여권 원로 정치인들과 오찬을 함께하며 국정운영 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정오부터 1시간 50여분간 진행된 오찬에는 문희상 국회의장과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김원기 임채정 정세균 전 국회의장이 참석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김 대변인은 "연말연시를 맞아 문 대통령이 민주당을 이끌어온 원로 정치인들에게 고견을 듣고자 하는 취지로 오찬을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원로들은 "올해 문 대통령이 남북관계에서 획기적 진전을 이룬 것은 역사적으로 높이 평가될 것"이라며 "내년에는 한반도의 평화를 정착시키는 성과를 거두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경제 상황이 좋지 않은데, 우리 경제가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내년에는 더 열심히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김 전 의장은 "임기를 마칠 때 박수받으며 떠나는 대통령이 되기를 바란다. 문 대통령은 그리될 것으로 확신한다"라고도 했다고 김 대변인이 전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모두 전·현직 국회의장이었으나, 김 대변인은 "원로들을 초청한 것이며, 국회의장을 맡았는지는 초청 기준이 아니었다"고 밝혔다.

강민수 기자  sinclair83@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