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부동산포커스
꽉막힌 청약에 '안양 KCC 스위첸' 상가분양 눈길아파트-아파텔에 이어 상가도 완팔될지 주목...왕복 8차로와 접하는 스트리트형 상가
안양 KCC스위첸 상가 조감도.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청약과 대출 규제로 투자자들의 눈길이 상가형 부동산으로 옮겨가고 있는 가운데 KCC건설의 주거복합단지 '안양 KCC 스위첸'이 상업시설 분양에 나선다.

지난 9월 분양에 나섰던 '안양 KCC 스위첸' 아파트는 81세대(특별공급 제외)모집에 2648건이 접수되며 최고 37.82대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고 정당 계약 3일만에 모든 세대가 주인을 찾았다. 이어진 아파텔 분양에서도 최고 198.25대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면서 1주일 만에 전 실이 완판됐다.

이번에 분양에 나서는 '안양 KCC 스위첸' 상업시설은 수요자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었던 아파트와 아파텔의 독점 수요를 누릴 수 있다. 여기에 단지 바로 앞으로 안양행정업무복합타운이 위치해 뛰어난 배후수요를 갖출 전망이다.

아파트와 아파텔 모두 조기에 완판을 기록하면서 주목 받고 있는 '안양 KCC 스위첸' 상업시설의 청약은 오는 5일 실시하며 당일 추첨을 통해 당첨자를 발표한다. 계약은 다음날인 6일에 진행된다. 계약금은 전체 금액의 10%이며, 중도금은 40%까지 무이자 혜택이 제공된다.

상업시설은 단지 앞 왕복 8차로의 안양로와 접하는 스트리트형 상가로 설계돼 풍부한 유동인구를 바탕으로 한 고객 유입이 가능할 전망이다. 이 밖에도 단지 인근으로 약 1만4000여 세대의 대규모 주거단지가 들어서고 있어 탄탄한 배후수요도 갖출 것으로 보인다.

옛 농림축산검역본부 부지를 행정업무복합타운으로 개발하는 '안양 KCC 스위첸'은 총 5만6309㎡ 규모에 복합체육센터와 노인종합보건·복지관, 만안구청사, 공원 등의 공공시설과 함께 첨단 IT기업이 유치될 지식산업클러스터가 들어설 예정이다. 개발 완료시 약 1만 명의 종사자가 근무해 약 5000억원의 경제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가 높다.

청약, 당첨자 발표, 계약 일정은 모두 '안양 KCC스위첸' 견본주택에서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 906-1에 마련됐다.

이상헌 기자  liberty@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