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버스, 보안기업 한컴시큐어와 블록체인 사업 MOU 체결
상태바
심버스, 보안기업 한컴시큐어와 블록체인 사업 MOU 체결
글로벌 블록체인 마켓 공동대응
  • 여용준 기자
  • 승인 2018.09.19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서울 코엑스 '블록체인 서울' 행사장에서 심버스와 한컴시큐어의 MOU가 체결된 가운데 노윤경 한컴시큐어 대표(왼쪽)와 최수혁 심버스 대표가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심버스>

[이뉴스투데이 여용준 기자] 국내 보안기업인 한컴시큐어와 블록체인 메인넷 플랫폼 전문기업인 심버스가 글로벌 블록체인 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심버스가 개발한 블록체인 메인넷 플랫폼 기술과 한컴시큐어의 보안솔루션을 연동해 블록체인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글로벌 블록체인 마켓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한컴시큐어는 올해 초 블록체인 기반 인증관리 솔루션 ‘블록체인 시큐리티 스위트’를 출시했다. 또 일정 조건을 충족하면 자동으로 거래가 체결되는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을 적용해 사용자 인증정보에 대해 사전에 합의된 검증 기술도 구현했다. 

노윤선 한컴시큐어 대표는 “한컴시큐어는 2018년 초부터 자사의 핵심보안기술을 활용해 기존의 금융 및 기업과의 신뢰를 기반으로 블록체인 사업을 진행해 왔으며 이번 심버스와의 사업협력을 통해 다각적인 서비스 모델을 개발해 사회전반에 기여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고자 한다”고 밝혔다.

최수혁 심버스 대표는 “실제 가용되고 있는 통신 네트워크를 개발하고 운영해본 기술진이 만들고 있기 때문에 내년 초부터 안정적인 블록체인 메인넷 플랫폼이 동작될 것"이라며 "일단 다양하면서도 가장 편리하게 dApp들이 적용 가능한 플랫폼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