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정보통신 중간 톱
SK텔레콤, 5G 장비업체에 삼성전자·에릭슨·노키아화웨이는 제외...“품질·재무적 요소 고려”
[연합뉴스]

[이뉴스투데이 김은지 기자] SK텔레콤이 5G 장비 공급 우선협상대상자에 삼성전자와 에릭슨, 노키아 3사를 선정했다. 보안 이슈로 홍역을 앓았던 화웨이 장비는 배제됐다.

SK텔레콤은 5G 장비 공급 우선협상대상자로 삼성전자, 에릭슨, 노키아를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세계 최고 수준의 5G 품질 구현과 5G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3사를 5G 장비 공급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며 "5G 주도권 경쟁 상황에서 장비 공급 3사가 관련 기술을 선도하고 생태계 활성화에 필요한 역량을 갖추었다고 평가했으며 투자 비용 등 재무적 요소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SK텔레콤은 국내에서 가장 먼저 5G 장비 공급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했다. SK텔레콤은 계약 등 남은 절차를 조속히 마무리하고 세계 최고 품질의 5G 상용망 구축에 전력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김은지 기자  kej@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