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산업 부동산포커스
아파트도 이제 감가상각 시대...공급 가뭄지역 '고공행진'새집에 살고 싶다는 수요자들...지역 내 높은 희소성으로 프리미엄까지 기대
라온건설 '이천 라온 프라이빗' 조감도.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최근 몇 년간 신규 분양물량이 없던 공급 가뭄 지역의 새 아파트들이 희소성과 풍부한 수요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들 지역은 노후된 주택 수요자들이 새 아파트로 갈아타려는 분양 대기수요가 풍부하다는 장점이 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해 4월 기준 전국 아파트는 960만6052가구로 이 가운데 10년 이상 된 노후아파트는 718만4876가구로 전체 물량의 74.8%를 차지한다. 

특히 지역 내 아파트 노후화 비율이 전국 평균을 넘는 80% 이상 지역은 전체 225개 시·군·구 중 85개 지역으로 전체의 37.78%에 달한다. 따라서 새 아파트에 대한 희소성은 단연 높을 수밖에 없다. 뿐만 아니라 공급 가뭄지역의 새 아파트들은 수요가 공급을 크게 넘어서기 때문에 높은 환금성과 시세안정성을 기본적으로 갖추고 있다.

아파트에 수요에도 감가상각시대가 도래했다는 뜻이다. 이와 함께 새 아파트인 만큼 공간 활용이 돋보이는 최신 설계와 진화된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적용되는 경우가 많다. 낡고 오래된 아파트에서 불편과 리모델링 등의 비용 등을 생각하면 비용이 더 들더라도 넓고 깨끗한 새 아파트로 이사하려는 수요자들로 인기는 더욱 올라가고 있다.

특히 공급 가뭄 지역에서의 신규 분양 아파트는 청약결과가 좋다.현대산업개발과 대림산업이 지난 4월 전라북도 전주 서신동에서 2004년 이후 14년 만에 분양한 새 아파트로 관심을 모은 '서신아이파크 e편한세상'은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647세대 모집에 총 4만1024명이 몰려 평균 63.41 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또 지난 6월 포스코건설이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에서 2003년 이후 15년 만에 공급된 새 아파트 '분당 더샵 파크리버'는 특별공급을 제외한 339세대 공급에 1만934명이 청약에 접수해 평균 청약경쟁률 32.1대 1을 기록하며 1순위 청약을 마감한 바 있다.

업계 관계자는 "공급 가뭄 지역의 경우, 헌 아파트에서 새 아파트로 갈아타려는 수요층이 두텁고 대규모 신규 아파트가 들어서면 인구 유입에 따른 대중교통망 개선 등 다양한 호재를 불러온다"며 "더욱이 지역 내 오랜만에 공급되는 만큼 기존에 볼 수 없던 특화설계가 적용돼 수요자들의 만족도 역시 높다"고 말했다.

올해 하반기에도 공급 가뭄지역에 신규 분양하는 단지들이 여러곳 있다.

라온건설은 경기도 이천에서 '이천 라온프라이빗'을 10월 선보일 예정이다. 단지가 들어서는 이천시는 노후아파트 비율이 약 88%로 노후아파트가 많은 지역이다. 특히 송정동은 최근 10년 동안 신규아파트 분양이 없어 지역민들의 새 아파트 이전 수요가 풍부하다.

'이천 라온프라이빗'은 성남-장호원 간 자동차 전용도로와 성남-이천-여주 간 복선전철 개통으로 서울 및 수도권뿐만 아니라 이천 구도심도 빠르게 접근 가능한 편리한 교통여건을 자랑한다. 이와 함께 일부 세대에는 테라스 및 펜트하우스 특화설계를 도입하는 등 인근 지역에서 보기 드문 고품격 주거 프리미엄도 기대된다.

단지는 경기도 이천시 송정동 205-3번지 일원에 위치하며, 지하 2층~지상 25층 13개동(아파트 8개동 및 테라스하우스 5개동), 전용면적 75㎡, 84㎡, 총 790세대로 구성된다.

2012년 이후 6년간 새 아파트 공급이 없었던 지역인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서는 포스코건설이 '원주 중앙공원 더샵'을 10월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 주변으로 치악초, 서원추조, 삼육고, 대성고 등으로 통학이 편리하고 원주고속버스터미널, 남원주중앙고속도로가 가까이 있는 등 교육 및 교통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다. 단지는 총 2657세대 규모다.

세종종합건설은 전북 전주시 서완산동2가 345-1번지 일대에 '서완산동 골드클래스'를 10월 선보일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17층 4개동, 전용면적 74~84㎡ 총 248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서완산동에서 10년 만에 이뤄지는 새 아파트 공급으로 단지는 도심에 위치하고 있지만 완산공원이 인근에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을 자랑한다.

우방산업이 인천시 서구 오류동에 '검단오류역 우방 아이유쉘'을 10월 초 분양할 예정이다. 오류동에 10년간 끊겼던 주택공급을 잇는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8층 6개동, 총 420가구로 조성된다. 인근에 대촌 공원, 수도권매립지 주민체육공원 등 근린시설이 위치해있고, 단봉초, 왕길초, 검단중, 검단고 등 뛰어난 학군도 눈길을 끈다.

이상헌 기자  liberty@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