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범유럽 기술평가 개발 프로젝트 참여기관 선정
상태바
기보, 범유럽 기술평가 개발 프로젝트 참여기관 선정
  • 유제원 기자
  • 승인 2018.09.07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유제원 기자] 기술보증기금은 최근 유럽연합집행위원회의 '혁신형 중소기업 투·융자 의사결정과정 지원을 위한 기술평가 방법 개발' 프로젝트 참여기관에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선정된 프로젝트는 3년간 300만 유로가 투입되는 사업으로, 기보와 유럽연합(EU) 회원국 8개 기관과 컨소시엄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프로젝트는 ▲ 투·융자 등 금융 활성화를 위한 기술평가 모형 개발 ▲ 혁신형 중소기업을 위한 범 EU 차원의 장단점 분석 ▲ 개발된 모형에 대한 모의평가 등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개발된 모형을 EU 회원국(28개국)과 준회원국(16개국)의 혁신형 중소기업 투자촉진을 위한 평가체계로 활용하기로 했다.

기보 관계자는 "기보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기술평가시스템이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유럽연합 기술혁신 정책에 반영돼 세계적인 공신력을 인정받아 우리 중소기업의 유럽 진출 지원 기반 구축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