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여주시 능서면, 폭염에 살수차 동원 생명수 공급
여주시 능서면은 장기간 지속되는 폭염으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살수차를 동원 생명수를 공급하고 있다. <사진제공=여주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여주시 능서면(면장 권오도)은 장기간 지속되는 폭염으로 타들어가는 농심(農心)을 달래기 위해 15톤 살수차를 동원해 농작물에 생명수를 공급하고 있다.

능서면은 지난 8일부터 시 농정과의 지원을 받아 15톤 살수차를 동원, 밭15필지 약 2만㎡ 농지에 용수를 공급하며 농민들의 갈증을 달랬다.

지난 7월 12일 이후 평균 강우량이 0mm이고, 7~8월 평균 기온이 35도를 웃돌아 채소, 과수 작물 피해가 심각한 상황에서 능서면은 용수 공급 외에도 면에서 보유중인 양수기, 호스, 물백 등 한해(旱害)장비를 대여 해주고 SNS를 활용해 폭염 대책을 홍보하는 등 농가 피해 최소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권오도 능서면장은 “연일 이어지는 폭염에 농가의 아픔을 함께 공감하고 이를 해소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며 “농가에서도 폭염 대책을 적극 참고해 농작물 피해 최소화에 함께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승희 기자  ehee0303@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