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콘텐츠 중간 톱
라인게임즈, 넥스트플로어 합병 결정… 국내·글로벌 사업 확장 발판
라인게임즈가 넥스트플로어와의 합병을 통해 국내와 글로벌 사업을 확장시겠다는 계획을 드러냈다. 사진은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 <사진제공=라인게임즈>

[이뉴스투데이 오복음 기자] 라인게임즈가 넥스트플로어와의 합병을 통해 국내와 글로벌 사업을 확장시겠다는 계획을 드러냈다.

6일 라인게임즈 주식회사는 넥스트플로어와 합병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합병은 넥스트플로어가 라인게임즈 및 넥스트플로어 지하연구소를 흡수 합병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합병 후 존속 법인인 넥스트플로어의 사명은 ‘라인게임즈 주식회사(이하 라인게임즈)’로 변경될 예정이다.

라인게임즈에 따르면 이번 결정은 경영 효율성 증대 및 사업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합병을 통해 게임 퍼블리싱 및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 인력에 바탕을 둔 업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드래곤 플라이트’ 및 ‘데스티니 차일드’ 등 현재 넥스트플로어를 통해 서비스 중인 타이틀에 대한 안정적인 운영을 지속하는 한편 올해 하반기부터 국내 및 글로벌 전반을 아우르는 게임 사업 전개를 본격화 할 계획이다.

통합 법인 대표직은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가 맡으며, 황은선 넥스트플로어 대표는 통합 법인의 인사 및 재무 등 경영지원 업무를 총괄할 예정이다.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는 “합병을 통해 급변하는 국내외 게임시장 환경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보다 나은 사업 경쟁력을 구축하기 위한 결정”이라며 합병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넥스트플로어 및 라인게임즈, 넥스트플로어 지하연구소의 합병 비율은 ‘1 : 1.1050000 : 0.0000000’이며, 합병 기일 예정일은 다음달 17일이다.

오복음 기자  perpect_knigh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