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뉴스TV e영상 오늘의 동영상
秋' 개헌안, 마음에 안 드나' 洪 '추 대표, 다 마음에 듭니다...그 얘긴 하지 맙시다' 동문서답?![아진짜]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23일 국립 대전현충원에서 열린 서해수호의 날 기념식에서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와 개헌에 관해 나눈 짧은 대화를 공개했다.

이 대표가 24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과 사진에 따르면 세 사람은 기념식장에 나란히 앉아 개헌을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추 대표가 먼저 홍 대표에게 "(정부·여당의) 개헌안이 뭐가 마음에 안 드십니까"라고 묻자 홍 대표는 "아닙니다.  다 맘에 듭니다"라고 대답했다.

이 대표가 놀라면서 홍 대표에게 "네? 다 마음에 드신다고요?"라고 반문하자 홍 대표는 농담조인 듯 "네 다 맘에 들어요. 
추 대표, 다 맘에 듭니다"라고 답했고, 이에 추 대표는 다시 "개헌 말입니다"라고 되물었다.

그러자 홍 대표는 "아. 그 얘긴 하지 맙시다"라고 선을 그었고, 이 순간 이 대표는 "홍 대표님 낙장불입 입니다"라는 농담을 던졌다.

김태형 기자  bigdatakorea@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