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하남시, 미사강변초등학교 증축공사 민원 간담회
지난 27일 미사강변초등학교 증측 공사 현장을 둘러보고 있는 오수봉 하남시장 <사진제공=하남시>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김승희 기자] 하남시는 지난 27일 미사강변초등학교 시청각실에서 학교증축 현장에서 발생한 공사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오수봉 시장을 비롯한 광주·하남교육지원청 관계자, 미사강변초등학교 관계자, 학부모 및 공사관계자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오는 3월 개교시점에 맞춰 학교가 정상 개교하여 학생들에게 피해가 없도록 하여야 하는데 아직까지 운동장 등 교내 곳곳에 자재를 쌓아둔 채 공사를 계속하고 있어 학부모들이 “이 상태로는 아이들을 학교에 보낼 수 없다"며 아이들의 학습권 보장 및 안전 대책을 마련해 달라는 요구에 의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오 시장은 "간담회에 참석해 공사현장을 둘러보았는데 자제들이 널 부러져 있어 학생들이 등교하기에는 부적합 하다”며 "증축공사도 중요하지만 학생들의 안전이 최우선이다. 개교시기에 맞춰 학생들이 안전하고 정상적으로 등·하교 할 수 있도록 하라“면서 공사관계자들에게 조속히 조치할 것을 주문했다.

한편 미사강변초등학교 증축공사는 지난 7월31일부터 시작해 오는 3월5일까지 교실 23실을 증축하는 공사이다.

김승희 기자  ehee0303@hanmail.net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