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그리너스 FC, '진로 특강' 통해 성호중 학생들에게 꿈을 이야기하다
상태바
안산 그리너스 FC, '진로 특강' 통해 성호중 학생들에게 꿈을 이야기하다
  • 오복음 기자
  • 승인 2017.07.12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그리너스 FC의 유연승과 강태욱이 11일 오후, 안산 상록구 일동에 위치한 성호중학교 학생들에게 꿈을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제공=안산 그리너스 FC>

[이뉴스투데이 오복음 기자] 안산 그리너스 FC의 유연승과 강태욱이 11일 오후, 안산 상록구 일동에 위치한 성호중학교 학생들에게 꿈을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다.

진로 특강의 일환으로 성호중학교에서 매년 실시하는 ‘전문직업인 특강’은 각계각층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통해 학생들에게 진로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다.

올해도 2,3학년을 대상으로 실시된 특강은 안산 그리너스 FC 축구선수들 이외에도 가수, 사진작가, 안무가 등 20여명의 직업 종사자들이 학생들의 꿈을 키워주기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열렬한 환호 속에 교실에 들어선 유연승, 강태욱은 약 45분여간 학생들에게 질문을 받으며, 축구선수가 되기까지 걸어온 이야기와 가장 영광스러운 순간 등을 이야기했다.

부모님의 반대로 어릴 적 축구를 배우는 데 어려운 점이 많았다는 유연승은 ‘살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경기는?’이라는 학생들의 질문에 올 시즌 대전시티즌과의 창단 첫 경기를 꼽았다.

“이제 막 창단된 팀으로서 친정팀 대전을 상대로 버저비터 골을 넣어 2대 1로 승리했던 개막전을 아직도 잊을 수 없다”라며 그 날을 회상하기도 했다.

진로 특강 이후 학생들은 선수들의 사인을 받고 사진을 찍는 시간 등을 갖으며 수업은 마무리 됐다. 김태환 학생은 “안산 그리너스 FC라는 우리 지역 팀에 대해 새롭게 알게 돼 좋았고, 선수들이랑 직접 대화하며 새로운 것들을 많이 알게 되서 즐거웠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