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슬레 퓨리나, 유기반려동물 위해 사료 1톤 기부
상태바
네슬레 퓨리나, 유기반려동물 위해 사료 1톤 기부
  • 이하영 기자
  • 승인 2019.11.22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네슬레 퓨리나]
[사진=네슬레 퓨리나]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유기반려동물의 겨울나기를 위해 네슬레 퓨리나가 사료를 기부했다.

네슬레 퓨리나가 자사 제품 약 1톤을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유기반려동물 보호소에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기부된 제품은 지난 세계 동물의 날(10월 4일)을 기념해 롯데마트에서 열린 고객 참여형 사회공헌 이벤트를 통해 마련됐다. 네슬레 퓨리나 제품 1개 구매 시 사료 100g씩 적립되는 형태로 고객이 자연스럽게 기부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했다.

기부식에는 네슬레 퓨리나와 유기반려동물 보호소 관계자가 참석했으며, 유기반려동물들에 대한 인식 개선과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하자는데 뜻을 모았다.

사료를 전달한 유기반려동물 보호소에는 현재 약 350여마리의 유기반려동물들이 머물고 있다.

네슬레 퓨리나 관계자는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되는 요즘 유기반려동물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하게 지낼 수 있도록 이번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심각한 사회문제 중 하나인 유기반려동물 문제에 깊이 고민하며 ‘반려동물의 건강한 삶’을 우선시하는 펫푸드 기업으로서의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네슬레 퓨리나는 대형마트와 연계한 ‘사랑나눔 기부행사’를 비롯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며 유기반려동물 후원, 사료 기부에 적극 나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