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어때 “기업회원, 국내 숙소 예약 ‘휴양’ 목적 호텔로 떠나”
상태바
여기어때 “기업회원, 국내 숙소 예약 ‘휴양’ 목적 호텔로 떠나”
  • 윤현종 기자
  • 승인 2019.10.11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여기어때]
[사진=여기어때]

[이뉴스투데이 윤현종 기자] 여기어때가 자사 기업 대상 서비스인 ‘여기어때 비즈니스’ 이용 실태를 조사한 결과, 가입사 임직원들은 휴식을 위해 호텔을 가장 많이 선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어때 비즈니스’ 예약 중 ‘복지’와 ‘출장’ 수요를 분석한 결과, ‘복지(80%)' 목적으로 예약한 경우가 '출장(20%)'으로 예약한 비율보다 훨씬 높았다. 

‘주 52시간 근무제’ 및 ‘워라밸’ 등 짧은 기간 휴가를 신청할 수 있는 사회 분위기가 자리 잡으면서, 휴양을 목적으로 떠나는 숙박 예약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여기어때 비즈니스’ 경우 최근 8개월 새 예약률이 4.5배(345%) 증가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 이중 출장 목적의 숙소 예약은 12배(1100%) 급등했다. 

가입사 임직원이 가장 예약을 많이 한 숙소는 '호텔(46%)'이었으며 모텔(35%)과 펜션(18%), 게스트하우스(1%)가 뒤를 이었다.

여기어때 관계자는 “여기어때 비즈니스 도입 기업들의 만족도가 높다”며, “출장 수요가 많거나, 직원 복지에 관심이 높은 기업들 중심으로 가입 문의가 잇따르는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여기어때는 ‘여기어때 비즈니스’ 가입사 약 180곳(소속 임직원 20만여명)을 대상으로 2019년 1월부터 8월까지 숙박시설 예약을 조사했다.

여기어때 비즈니스 가입사는 '3無정책(가입비 무료·관리비 무료·추가비용 없음)'과 비용절감, 회계관리, 기업 전용 혜택 쿠폰 등으로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