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뉴스투데이
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이뉴스 초대석
박미경 한국여성벤처협회장 “새로운 20년 맞을 여성벤처, 스케일업이 해답”성장 혁신 프로그램 개발 및 창업 기반 강화 추진...노동현안, 기업 목소리 반영에 초점
  • 고선호 기자
  • 승인 2019.03.15 07:00
  •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