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설리, 캐릭터 탈쓰고 또 다시 '19금 논란?'… 네티즌 "이정도면 그냥 즐기는 것"
설리가 캐릭터 탈을 쓰고 찍은 사진을 게재해 또 다시 '19금 논란'을 일으킨 가운데,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정도면 그냥 즐기는 것"이라며 그녀의 행동을 비판하고 있다. <사진출처=설리 인스타그램 캡처>

[이뉴스투데이 오복음 기자] 설리가 캐릭터 탈을 쓰고 찍은 사진을 게재해 또 다시 '19금 논란'을 일으킨 가운데,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이정도면 그냥 즐기는 것"이라며 그녀의 행동을 비판하고 있다.

설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설리는 자신의 집에서 곰돌이 푸 캐릭터 탈을 쓰고 얇은 옷 하나를 걸치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설리는 옷 안에 속옷을 착용하지 않은 듯한 모습을 보여 많은 팬들에게 또 다시 19금 논란을 불러 일으켰다.

이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지자 네티즌들은 "이정도면 그냥 즐기는 것", "역시 믿고보는설리"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설리 사진을 본 네티즌들 반응.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오복음 기자  perpect_knight@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