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에너지·철강
남부발전, GS건설 등에 1607억 규모 지체상금 청구 소송
정상명 기자 jsm7804@enewstoday.co.kr
승인 2017.01.11 19:07

[이뉴스투데이 정상명 기자] 한국남부발전은 GS건설과 현대건설, 한솔신텍에 1607억원 규모의 지체상금 소송을 접수했다고 11일 공시했다.

GS건설 관계자는 "법률대리인을 선임해 법적인 절차에 따라 대응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오늘의 HOT뉴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서초구 논현로31길 14 서울미디어빌딩  |  대표전화 : 02)523-8541  |  편집국 02)581-4395~6  |  팩스 : 02)522-6725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아 00339  |  등록년월일 : 2007년 3월 20일  |  발행연월일 : 2005년 5월 25일
발행인 : 방재홍  |  편집인 : 임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동삼
Copyright © 2017 이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